오늘은 빈티지 감성이 잘 스며든 산뜻한 분위기의 아파트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려요 

The November Desgin 스튜디오가 리모델링한 대만에 있는 15평의 하우스에요 

제가 20대때 좋아했던 스타일로 일본식으로 해석한듯한 북유럽 스타일의 원룸 인테리어로 싱글 여성에게 좋을 그런 디자인 이에요 


▶ FabD(팹디) 채널 ◀


PHOTO : Kyle Yu via The November Desgin Facebook





오픈 플랜 스페이스로 디자인되서 키친, 다이닝 룸, 리빙 룸이 모두 연결된 공간이에요 

발코니를 확장하여 키친을 만들고 반은 발코니로 활용할 수 있게 만들었어요 



오픈된 공간이지만 베쓰룸의 벽 덕분에 리빙 룸이 안쪽으로 들어가 있어 완전히 오픈된 형식은 아니에요 



베쓰룸벽은 불투명한 유리블록을 이용하여 데코효과와 동시에 빛의 반사효과를 높여 주었어요 또 그 윗쪽에 창문을 만들어 환기시킬 수 있구요 



북유럽 스타일의 빈티지 체어와 이국적인 느낌의 러그, 스툴 등으로 보헤미안 느낌을 살짝 더했어요 



블루 그레이 월 페인트와 하늘색 빈티지 전화기, 그 사이에 새빨간 핸드백으로 악센트를 주어 시선을 확 끌고 있어요 




현관 입구 이미지에요 작은 공간이지만 화이트를 기본 컬러로 한 오픈 스페이스에 큰 창문이 있어 답답함이 덜 해요 



키친과 다이닝 공간이에요 벽을 예쁜 파스텔 타일로 자유로운 패턴으로 꾸몄어요 



역시 벽에 창문을 만들었는데 저는 이렇게 실내 창문을 내어 다는 게 참 매력적이더라구요 



튤립 다이닝 테이블에 빈티지 스타일의 체어들을 놓았어요 



발코니를 확장하여 꾸민 키친이에요 공간이 작은만큼 아일랜드를 만들어 카운터톱으로 활용했어요 



리빙 룸에서 바라본 맞은편 이미지에요 문 옆에 빌트인 스토리지를 만들어 달았고 신발장이 없는 대신 그 아래에 신발들을 정리해 놓았어요 




이런 타일 데코는 키친 백스플레쉬나 욕실 등에 활요하셔도 아주 좋을 거 같아요 



뉴트럴 컬러로 꾸민 베드룸이에요 차분하면서도 따뜻한 감성이 느껴지는 그런 방이에요 



슬라이딩 도어로 다른 공간과 이어져 있고 많은 데코는 피했어요 



베드룸은 조명이나 베드 커버도 그렇고 살짝 코티지 스타일이 믹스되었어요 



베이지톤의 커튼을 통해 들어오는 빛이 좋아요

뭔가 아련한 느낌이 드는 인테리어로 빈티지 스타일이나 일본식 북유럽 스타일 인테리어를 좋아하시는 분들이 참고하시면 좋을 거 같아요 



오늘은 모던함과 컨트리 스타일이 잘 믹스된 아파트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려요 

House Plan 스튜디오가 리모델링한 대만의 중리에 있는 35평의 2 베드룸 아파트예요 

아늑하고 따뜻한 느낌의 가을에 잘 어울리는 그런 인테리어가 아닌가 싶어요 


▶ FabD(팹디) 채널 ◀


PHOTO via House Plan 





탁 트인 발코니 뷰가 멋진 리빙 룸이에요 브릭 월과 패널링, 뉴트럴 톤의 소프트함이 아늑함을 느끼게 해줘요 



리빙 룸 플로어는 복도보다 살짝 높여 다이닝 룸과의 공간을 구분하고 조명을 주어 부드럽게 처리를 했어요 



편안한 그레이 소파 뒤에는 책장을 만들었어요 불규칙적인 디자인이 나름의 데코 효과를 내고 있어요 



TV 스크린이 있는 부분은 브릭월로 꾸몄지만 벽의 다른 부분과 같은 톤으로 페인팅하여 전혀 위화감이 느껴지지 않아요 




사슴 뿔 형상의 램프와 옆의 빈티지 스타일이 달력 시계 등 서로 다른 스타일의 소품들을 잘 믹스 매치 했어요 



현관 복도의 스토리지 아래에도 조명을 주어 집안 분위기를 한결 부드럽게 해줘요 



발코니에는 비스트로 테이블과 체어 그리고 작은 화분들로 심플하게 꾸몄지만 그래서 집안의 분위기와 더욱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역시 브릭 월로 악센트를 준 다이닝 룸이에요 옆에는 컨트리 스타일의 화이트 캐비넷이 빌트인 되어 있고 그 위는 빈티지 소품들로 장식했어요 



Hans Wegner가 디자인한 스킨 컬러의 CH20 Elbow 체어와 원목 테이블, 그 위의 컨트리 스타일의 펜던트 서스펜션과 묘하게 잘 어울려요 

안쪽으로 살짝 보이는 키친은 모던하고 심플하께 꾸며져 있어요 




다이닝 룸 벽에는 외국의 시골 풍경을 연상시키는 오일 페인팅의 풍경화가 걸려 있어요 



현관 맞은편에는 지브라를 표현한 현대적인 아트를 걸었네요 



2개의 베드룸과 베쓰룸이 있는 복도 벽은 몰딩과 패널링 처리를 하여 우아하게 데코 했어요 



집중에 좋다는 소프트 블루 컬러로 악센트를 준 마스터 베드룸 이에요 베이지 톤의 베딩과 미니멀한 데코로 편안하게 꾸몄어요 



역시 소프트 블루 컬러로 페인팅한 세컨드 베드룸이에요 

오늘은 오랜만에 컨트리 스타일의 아파트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립니다 

고백하자면, 저는 별장으로 안성맞춤인 남부 유럽의 자연스런 러스틱 인테리어를 제외하고는 흔히 말하는 프로방스니 쉐비 시크니 하는 스타일들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요 특히 셀프 인테리어로 이런 스타일을 하면 유치해지기 쉽상이기도 하구요 

대만의 Aven Design 스튜디오가 리모델링한 25평의 아파트 인테리어는 컨트리 스타일이지만 오버하지 않고 깔끔하게 디자인하여 이런 스타일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살짝 로맨틱한 인테리어를 원하실때 참고하시면 좋을 거 같아요 


▶ FabD(팹디) 채널 ◀


PHOTO via Searchome






























오늘은 신혼부부나 싱글분에게 딱인 아파트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립니다 

Raca Architekci 스튜디오가 리노베이션한 폴란드에 있는 41m²(약 12.4평)의 작은 아파트에요 

10,000 달러의 예산(원화 약 1천 백만원 좀 넘는 금액)이 든 스타일리쉬한 리모델링 인데요 

라이트 그레이부터 블랙 컬러의 다소 차가운 느낌의 컬러에 약간의 블루 악센트가 더해줬구요 브릭 월과 인더스트리얼 스타일의 조명을 달아 날것의 매력의 매력을 느끼는 동시에 만다라 아트로 부드러움을 주면서 이국적인 분위기도 주고 있어요 

다이닝 테이블이 있는 벽에는 커다란 부엉이로 데코 했어요 

미니멀하게 꾸민 베쓰룸과 패턴 타일 등으로 꾸민 플로어 등 모던하고 감각적인 디자인의 아파트 인테리어 입니다 


▶ FabD(팹디) 채널 ◀


PHOTO : Adam Ościłowsk via Raca ArchitekciHome Dsgn

































  1. 푸른지성 2015.10.09 15:43 신고

    스튜디오 같네요. 완전.

오늘은 오랜만에 북유럽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릴까 해요 

1897년에 지어진 19세기 건물의 아파트로 그래픽 디자이너 Steffen Olsen과 그의 파트너가 살고 있는 하우스에요  

천장의 화려한 몰딩 장식의 네오 클래식 건물과 모던 퍼니처와 인테리어 소품이 대칭과 조화를 잘 이룬 그런 인테리어에요 


▶ 릴리의 팹디 채널 ◀


PHOTO via Design Sponge





화이트 우든 플로어와 화이트 월 페인팅으로 리모델링하여 굉장히 밝고 프레시한 분위기의 리빙 룸이에요 

Bolia의 Cosy 소파, Muubs의 Urban 커피 테이블, Oslo Carpet by Palma, Aperture Suspension by Habitat, Bobby Floor Lamp by Habitat, 작은 스툴과 암체어는 빈티지 제품 입니다 



모던한 북유럽 디자인의 퍼니처들과 몇가지 소품들로 깔끔하고 미니멀하게 꾸민 것이 맘에 들어요 

창가 코너에 있는 블랙 사이드 스토리지는 Kartell의 Componibili 예요 



손수 제작하여 만든 책장이에요 깨끗한 화이트 벽을 장식한 색색의 책들덕에 별다른 소품이 필요 없네요 



벽 한쪽에 통유리 창문과 화이트 컬러로 페인팅하여 채광효과가 굉장히 좋아요 




Habitat의 오리가미 펜던트 라이트 Aperture를 선택하여 클래식한 천장과 좋은 대조를 이루고 있어요 



엘레강스한 분위기에 미드 센추리 암체어 다양한 소품들로 채워진 스토리지가 러블리한 리빙 룸이에요 



우드 스토리지는 DIY로 제작하였어요 이 스토리지 덕분에 아기자기한 분위기가 있어요 



책과 작은 소품들로 유머러스하게 꾸민 데코에요 선반은 String의 Pocket 제품 이에요 



리빙 룸에서 바라본 다이닝 룸 이에요 




티크 우드로 만든 미드센추리 빈티지 캐비넷 위에 모던한 디자인의 소품들로 꾸몄어요 



모던함과 동시에 레트로한 느낌도 살짝 드는 다이닝 룸이에요 Habitat의 Kilo 다이닝 테이블과 Vitra의 Eames DSR 체어가 마치 한 세트처럼 잘 어울려요 위의 조명은 Kartell의 매트 화이트 Fly 서스펜션, 러그는 IKEA의 STOCKHOLM 제품이에요 



큰 글래스 화분 옆에 독특하고 귀여운 원숭이로 다이닝 룸 한 코너를 스타일링 했어요 



다이닝 룸에서 본 베드룸 이에요 원래는 다이닝 룸과 통합된 하나의 큰 공간이었지만 올드 빌딩에 맞게 프렌치 도어를 만들어 달아 2개의 공간으로 나눴어요 




다크 그레이로 악센트를 준 베드룸이에요 베드룸 역시 오리지널 천장 몰딩과 윈도우 패널링이 참 매력적이에요 

벽에 있는 램프는 Louis Poulsen의 AJ 램프이고 천장에 달린 램프는 DIY로 제작한 것이에요 



천장이 높기 때문에 베드룸 한 공간에는 이렇게 작은 드레싱 룸으로 꾸몄어요 데드 스페이스를 센스있게 잘 활용했네요 



컬러플한 것도 좋지만 역시 이 아파트에는 원목의 옷걸이가 더 잘 어울려요 

Hang It All 코트 랙은 Vitra 제품이에요 



블랙 앤 화이트의 타일로 꾸며진 작지만 스타일리시한 키친이에요 조리대 반대편 벽에는 월 오거나이저를 달아 여러가지 도구들을 정리해 놓았어요 이 정리함은 Vitra의 Uten.Silo 제품이에요 키친 캐비넷은 IKEA 제품이고 거울 역시 블랙으로 페인팅한 IKEA의 STABEKK 입니다 


+ Recent posts